임진왜란(김경진, 안병도, 윤민혁 공저) 감상 및 토론 게시판입니다.

(광고 때문에 임시로 비회원 글쓰기 권한 제한합니다.
댓글, 덧글은 비회원도 쓰기 가능합니다.

로그인  회원가입

음 밑에 올린 글에 관련해서 한번 찾아보니
dreadnought  2005-05-09 21:54:55, 조회 : 697, 추천 : 0

[세계 5대해전 요약]



지금 여기 치고박고 올리는 분들의 사료는 대부분

우리 국내의 기록이 대부분이기에...그것은 그분들에게 맡기고

전 해외의 자료를 주로 찾아 앞으로 올리려고 합니다...



이곳에 전번 300번 글에 제가 찾아 올린

1908년 일본 제국해군 참모본부 발간 '제국국방론사'에 실린

한 일본 제국해군 대좌의 이순신 장군 평가에 이어

지구상 최강의 해군국인 영국에서는 이순신을

어떻게 평가하는지 자료를 찾아보고 그 중 하나를 소개합니다...



영국 해군 British Royal Navy가 인정한 역대 세계 5대 해전....

그 Best 5 목록입니다.



주목되는건 불멸이순신에서는 한산해전을 중심으로

역사상 유명한 해전은 세계4대 해전으로 요약을 했는데

영국에서는 우리가 잘 아는 이순신장군의 한산대첩보다는

명량대첩이 영국해군사관학교  해전사 교본(1981년 개정본)에 올라간게  

독특하군요...!(물론 한산도 해전도 올라있지만..명량보다는 중요도가 밀려있음)

                                                                      

                                                    (*해전발생 시대순 배열)



(1)기원전 480년:  "살라미스해전" 페르시아와 이테네와의 한판승부....

# 작년 유로 2004 축구처럼 다들 그리스가 포르투칼에게 깨지리라 생각했지만

  결국 우승했듯이...

  기원전 고대 서구문명의 대표인 그리스 도시동맹 델로스 동맹의 사활을 걸고

  압도적인 페르시아 제국의 대함대를 살라미스 해협서 격파한

  영웅 데미스토클레스가 이끈  아테네 해군의 대 승첩.

(여기서 졌으면...요새 보는 히트작 영화 "트로이"와 '알렉산더'는

  못 만들었겠죠...페르시아의 그리스 문화 말살정책으로 인해)



(2)서기 1597년  :  "명량해전" 조선과 일본과의 한판승부...

#이번에만은 다들 어쩔수 없이 그리고 이순신 장군조차 패전을 예상했지만...

(그의 이날 난중일기에 그답지 않게 승전직후 오늘 해전은 天運이였다고

믿기지 않을 하늘이 도우신 승리라 마지막장에 적었을 정도이니)

남은 전함 13척으로 133척의 왜 대함대를 격파한 세계 해전사에 길이 빛날

軍神 이순신장군이 우리 민족에게 선사한 피와 땀의 대서사시.

(진도의 명량해협...서해로 나아가는 마지막 관문...!

원균 휘하의 150여척의 우리 대함대를 칠천량서 말아먹고서 무방비의 서해를 거쳐

전라도와 수도 한성의 조정을 일거에 거침없이 도륙해 전쟁을 끝내려는 도요토미의

필살의 마지막 쇼부~~~

아마 여기서 패했으면, 조선총독부가 300년 먼저 이 땅에

생겼을 절대절명의 아찔한 한판 승부였습니다!)



(3)서기 1805년  :  "트라팔가해전" 프랑스와 영국의 한판승부....

#정예육군을 이끌고 전 유럽을 석권한 프랑스 나폴레옹 1세 황제....

드디어 도버해협 너머 마지막 남은 숙적 영국을 치려고 휘하

프랑스함대와 점령 스페인함대를 총 결진해 출동, 영국에 상륙할 병력을 태우려

이동 중 국운을 건 넬슨제독의 영국 연합함대에게 포르투칼 트라팔가 곶 앞바다

에서 포착 요격돼 결국 대접전 끝에 나폴레옹이 무릎을 꿇은

범선시대 최고의 해전.

여기서 넬슨제독도 2백년 앞서 바다에서 나라를 구하고 전사한

먼 동양의 해군선배 이순신장군의 마지막 전사시 유언처럼

자신도 명언을 남기고 자신의 기함 빅토리아에서 전사한다.



"나는 스무살 해군입대 시절 약속을 지켰고,

나의 의무를 다했다..........하느님께 감사한다~~!"



(이 해전에 영국이 패했으면...런던탑에 프랑스 제국 삼색깃발이 날렸을 듯)



(4)서기 1904년  :  "쓰시마 해전" 러시아와 일본과의 한판승부...

#메이지 유신이래 서구열강을 따라 잡으려는 일본제국의 국운을 건 첫 대승부처....

러일전쟁의 승세를 잡으려고 지구 반바퀴를 돌아온 러시아 발틱 대함대를

하루밤새 대한해협서 격파한 일본 연합함대 도고제독의 대 승첩.

(아마 러시아 함대가 이겼으면, 러일전쟁 막바지에 벅차하는 일본의 분위기로

봐서, 우리나라가 일본에 합병되는 치욕은 적어도 몇년은 연기되거나...

러시아와 쇼당을 쳐 독립을 유지했을듯...이건 제 상상이구~~^^

하지만

도고제독은 이 전승후 개선기념식에서 이순신 장군을 칭송한 진정한

무인이기도 함...사실 그의 함대가 이 해전에서 출항한 곳이

바로 이순신의 조선함대가 3백년전 머물던 경남 진해였죠)



(5)서기 1942년  :  "미드웨이 해전" 일본과 미국과의 한판승부....

#진주만 기습이래 승승장구하던 일본 제국해군과 더 이상 물러설 수 없는

  미 해군과의 2차대전 향방을 가른 중부 태평양의 대결전.

  (여기서 진주만 기습때 활약한 항공모함 4척과 베테랑 해군조종사들을 다 까먹은

  일본은 이 패전을 기점으로 뒤로 밀리고 밀리다가

  결국에 원자탄에 반신불수가돼 항복,

  개국사상 최초로 외국의 점령통치를 받음)  





*사실 번역하다 보니 1차 세계대전 독일과 영국간에 있었던 유틀란트 해전이

   베스트 5안에 있었지만...이건 독일과 영국의 전승여부 의견이 분분한고로

   미드웨이 해전을 넣었습니다...양해하시길.



*이상~~~~

  세계에서도 인정하는 軍神 이순신 장군의 존엄성을 훼손하는

  일부 엑스터시 복용 원균 옹호 짜라시들과 주사바늘 자국 팔뚝에

  선명한 이애희 이하 몇몇 좀팽이들은

  그만 입다물고 조용히 있으라...!  <-----요건 불멸 공홈에서 찾은 글이고...


http://harmjang.okjys.net/tt/index.php?pl=287#t213   <-----여기에도 관련글이네요.


아직까진 반신반의지만 그래도 사실일 가능성이 많아졌군요. 그런데 발라드 제독 책은 다행히 우리 학교 도서관에 있었지만 영국해군사관학교  해전사 교본(1981년 개정본)을 어디서 찾아...아마존에서 주문해야하나, 아님 영국해군사관학교에 정중히 구입을 요청하는 이메일이라도 보내야하나(돈도없는데) ㅠ.ㅠ


바른생활 NZEO
글은 인터넷에서 자신을 나타내는 유일한 모습입니다.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 같이 즐거워 할 수 있는 코멘트 부탁드려요.
2021-04-10
20:59:51


김경진
직접 찾아보고 의견까지 단 글입니까, 아니면 다른 사이트에서 퍼온 글입니까? 애매하네요. 아니면 다른 게시판에도 동시에 올리느라 그렇습니까?

실제로 찾아봐서 있다니 일단 다행입니다. 모든 극적인 요소를 다 갖춘 명량해전도 중요하지만, 전략적인 견지에서는 한산해전도 중요합니다. 그런 판단인 것 같습니다.
2005-05-09
22:20:35

 


dreadnought
첫번째 글은 불멸 공홈 게시판에 들어갔다가 우연히 찾은 글로 박세웅님이 쓴 것을 퍼온 것이고 두번째 사이트 주소는 같은 게시판에 이범제님이 올린 글을 따라가 보니 나왔습니다.(이건 2차인용이겠네요) 하여간 영국해군사관학교 해전사 교본을 이 두 눈으로 직접 보고 싶은데 방법이 없네요. 해전사 교본을(더군다나 외국꺼) 시중에 팔 리도 없을테고. 2005-05-09
22:28:09

 


dreadnought
아, 이제야 경진님 말듯을 제대로 이해했습니다. (이럴때 쓰는 말이 센스가 형광등~) 둘 다 제 두 눈으로 직접 찾아보고 확인까지 했습니다!(1차 자료는 영국해군사관학교 해전사 교본이라니 이거는 제가 확인할 길이야 없죠~) 의견까지는 달지 않았습니다. 2005-05-09
22:35:47

 


김경진
오해여지가 많네요.
원래 다른 분이 다른 게시판에 올렸던 글이군요.
2005-05-10
15:09:24

 


윤아론
러일전쟁서 일본이 졌음 우리가 독립을 유지할수 있었다 ...??그건 좀 아니다 싶은데요 ..제정러시아 말기 러일전쟁 패배는 어쩔수 없었던 것이었고 ..지구를 반바퀴나 돌아서 온 발틱함대가 지쳐있는 상태에서 전투를 했으니 사기도 좋지 않았을 뿐더러 ..일설에는 영국해군기술자들이 고문으로 참가했다는 기록도 있으니 비단 일본이 질만한 전쟁은 아니었듯 하네요 ...그리고 가정은 금물이지만 ...여지껏 제정러시아 이후 복속된 나라들의 전례를 보면 정말 비참하기 그지 없을 정돕니다. 러시아가 망하고 소련이 된 이후 줄곧 승전국으로 됐고 패전국은 식민지를 내줬지만 승전국은 해당사항이 없었으니 아프리카 같은 곳은 60년이후 독립했어도 소련치하의 국가들이 독립하는데는 거의 100년 가까이 걸리죠 ..그리고 소련이 붕괴된 지금도 독립 투쟁인 민족들도 있구요 ..끔찍합니다. 러일전쟁에서 러시아가 이겼다면요 ..그이후가 어떨지 상상 안돼죠 ... 2005-05-10
20:35:10

 


Name
Password
Comment

  답글달기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1024  대략 정신이 멍함  [7]  이준 2005/09/05 0 682
1023  임진왜란, 드디어 우리학교 도서관에도 들어왔습니다.  [10]  김인호 2005/09/05 0 754
1022  소설 "쇼군"에서의 임진왜란 기타  [7]  이준 2005/09/05 0 803
1021  다시 읽은 '대망'과 '세키가하라'  [4]  티이거 2005/09/05 0 648
1020  명량해전은 대 자연의 힘을 적절히 이용한 해전 이라고 생각 합...  [3]  고원상 2005/09/04 0 656
1019  아아 '견내량파외병장'.....  [2]  박종원 2005/09/04 0 676
1018  우중촬영이 뭐.. 이순신이 명량해전 치르던 것보다 더 어렵다???...  [6]  Seeds 2005/09/04 0 750
1017  명량해전에서 '전술'이라고 할 만한 것이 있었나요?  [5]  김병철 2005/09/04 0 721
1016  [잡담] 윤선주 작가 인터뷰 말인데요...  [11]  明智光秀 2005/09/04 0 829
1015  이런걸 기시감이라고 하나요?  [3]  김재호 2005/09/04 0 664
1014  공부하는 도중에...  [5]  화약 없는 총통 2005/09/04 0 651
1013  영화화 된다면 원균역 강추...  [3]  강희성 2005/09/03 0 697
1012  방금 광주 MBC 뉴스에서 나왔는데......  [2]  정호찬 2005/09/03 0 643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이전 10개] [1]..[8191] 8192 [8193][8194][8195][8196][8197][8198][8199][8200]..[8270]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zero